우리는 앞으로도 수리를 잘 하는 것입니다.
오랜 기간 한 길을 걸어온 장인들의 꾸준함을 놓치지 않는 것,
소중한 추억들을 다시 고치고 살리는 장인의 모습을 잃지 않는 것이죠.

주 소


서울시 종로구 장사동 116-50번지 3,  
세운메이커스큐브 세운-동201
 

전 화 번 호


02-2261-4300

이 메 일


surisuricoop@gmail.com

추억을 고쳐드립니다.

수리수리협동조합은 ‘소비지향적 사회 분위기 속에서 우리에게 소중했던 것들을 잊고 살아가고 있는 것은 아닌지’에 대한 고민들로 시작되었습니다. 우리는 전기·전자제품을 수리해온 세운상가군 수리 장인들과 함께, 묵혀두었던 고장 난 물건과 기억들을 다시 꺼내는 작업을 합니다. 잃어버렸던 기억과 그 물건에 숨결을 불어 넣어주는 과정. 이를 통해 많은 사람들이 잊힌 것들의 소중함을 배우게 될 것을 기대합니다.

수리수리협동조합은 ‘추억이 담긴 물건을 고쳐 쓰고 싶은 사람’과 ‘수리장인’을 연결하고 그 경험을 공유하는 서비스를 통해 1)수리장인의 일거리를 만들고 2) 버려질 물건을 되살리며 3) 참여자의 행복감을 높입니다.

서랍 속 추억 하나에
마을이 되살아납니다.

서울시는 2015년부터 낙후된 세운상가군의 도시재생을 위한 ‘다시세운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세운상가군은 1967년부터 1972년까지 차례로 건립된 세운·청계·대림·삼풍·풍전(호텔)·신성·진양상가라는 국내 최초 주상복합 건축물로 이뤄진 곳입니다. 이 중 세운·청계·대림상가에는 전기·전자 분야 수리 장인들과 유통 상인들이 많이 입주해 있습니다.

다시세운 프로젝트 거버넌스팀 소속 ‘세운공공’은 먼저 세운·청계·대림상가를 활성화하기 위해 2015년부터 주민 수백 명과 인터뷰를 하며 이곳의 수리장인군을 발굴해 왔습니다. 발굴된 수리장인들과 2015~2016년에는 ‘수리수리얍’이라는 이름의 워크숍을 3차례 진행했습니다. 세운·청계·대림상가에서 오디오, 비디오, 조명, 오락기, 냉난방 기기 등을 고치는 수리장인들이 시민들이 수리를 요청한, 추억이 담긴 고장 난 전기·전자제품을 고치는 프로젝트였습니다.

세운공공은 약 5개월간 수리 요청 142건을 접수했고, 이 중 사연이 명확한 제품 70개에 대한 수리를 각 분야 수리장인들에게 맡겼습니다. 수리수리얍은 수리 장인 개개인의 경제활동에 도움이 되었을 뿐 아니라 더는 자신의 기술을 찾는 사람이 없다고 생각했던 수리장인의 자부심을 높이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이를 통해 세운공공은 세운상가군 일대의 수리업과 제조업 등의 가능성을 발견하고 2017년 3월에 수리장인들과 함께 협동조합을 설립하게 되었습니다.